자영이민으로 영주권을 받은 사례
자영이민

자영이민으로 영주권을 받은 사례

등록일 : 2016.05.30조회 : 3,140댓글 : 0

자영이민은 수속기간이나, 심사결과등이 유난히 케이스마다 차이가 큽니다. 현재 캐나다 이민국 싸이트에서 공식적으로 안내하고 있는 자영이민평균 수속기간은 99개월로 어마어마 합니다.

하지만 이 평균 수속기간은 전세계에 있는 수많은 캐나다 비자오피스들의 수속기간을 평균으로 안내하는 것이기 때문에 한국인 지원자들의 실제 수속 기간과는 차이가 있습니다.

 

2011년~2012년 사이 신청을 했던 분들은 분들은 평균 3년 정도만에 수속이종료되었고, 2014년에 접수한 분들은 평균 16~18개월만에 수속이 종료되었습니다.

그리고 2015년도에접수한 저희 고객님들의 경우에는 아직까지는 File Number까지만 발급이 된 상황에서 신체검사 통보를기다리고 계시는 중이랍니다.

 

어떤 분들이 실제로 자영이민이라는 프로그램을 통해 영주권을 신청해서발급 받으셨는지, 저희 머피 고객님의 예를 분야별로 간단히 소개합니다.

 

PARK** 님

양봉 농장 운영 경력을 통해 자영이민을 신청하신 경우입니다.
5년간 양봉 사업자등록하고 일을 한 경력이 있지만 자영이민 신청서 접수 1년 전부터는 사업자는 폐업을 하고 계셨습니다.
농장을 운영하시던 당시에 찍어두셨던 양봉 농장 사진과, 직거래 장터에 정기적으로 참여했던 자료들, 농협에 꿀 납품하고 받은납품 확인서, 소비자들과 직거래 하면서 주고받은 메일, 택배운송장 사본, 통장 입금 내역 확인 자료들을 정리해서 제출을 했고,
접수 2년 만에 자격심사통과하고, 그 후 6개월 만에 영주권을 받으셨습니다.

 

OH** 님

체대 석사학위까지 소지하고 계시면서 태권도 도장을 수년간 운영하고계셨습니다. 체대 시간 강사 활동 경력도 2년 정도 있으셨네요.
태권도 도장 사업자가 있었고,종합소득세 신고 자료도 있어서 Self-Employed 경력을 증명하는데 어려움이 없는지원자셨습니다.
체육관 사업자 관련 자료와 학원생들 대회 참가한 기록, 단증 시험 데리고 갈 때마다 찍었던 사진들, 체대 수업 했던 자료들통해 자영이민 신청 3년만에 영주권 취득하셨습니다.

 

RHEE** 님

직업은 음대 성악과 교수이셨습니다.
여러 대학 음악과 시간 강사로15년 이상 재직 했고, 자영이민 신청일 기준 최근 2년동안 한 대학의 전임교수로 활동 중이셨습니다.
대학에 정교수로 재직하기 이전부터 신청 당시까지 꾸준히 개인성악 발표회를 열었고, 자선 음악회, 해외교포를 위한 음악회에성악가로 참여한 적도 있어서 관련 자료를 제출했고, 비록 사업자 등록은 없었지만 음대 진학을 준비하는고등학생들의 개인 레슨을 한 경력이 길고, 종합소득세 자진납부신고를 했기 때문에 관련 자료를 통해 자영이민접수를 했는데요, 1년 8개월 만에 영주권을 받으셨습니다.

 

CHUNG** 님

제가 가장 부러워하는 화가이십니다.
20년 넘게 화가로활동 중이고, 개인전, 연합전시회 등의 활동을 정말 꾸준히하고 계십니다. 전시회에서 작품 판매도 있었으나 세금 신고 자료가 없어서 걱정을 했답니다.
다행히 워낙 꼼꼼하신 성격으로 오래된 통장을 모두 가지고 계셨고, 실제 그림 판매대금만 입금 또는 현금 판매를 한 금액을 저축했던 통장이 있어서 거래내역 전체를 복사해서 제출하면서, 전시회 시기별 통장의 입금 내용을 비교-설명했답니다.
워낙 오랫동안 많은 활동을 하고 계시기 때문에 엄청난 양의 작품들사진과 전시회 자료들을 포트폴리오로 준비해서 제출했구요, 2년만에 영주권을 받게 되었답니다.

 

앞서 저희가 2015년에 접수한 고객들의 경우에는 아직 영주권까지 발급된 분이 안계시다고 말씀드렸는데요,

2~3년 전까지와 최근에 저희가 상담을 하면서 느끼는 자영이민 지원자들의 가장 큰 차이가 직종의 다양함이랍니다.

 

과거에는 음악,미술, 체육 분야 예체능 학원을 운영하는 분들이 가장 일반적이었다면, 최근에는 그래픽 아티스트, 바이올리니스트, 만화가, 인테리어 디자이너, 가수까지 다양한 직종을 가지고 일을 하는 분들이 자영이민 신청을 하고 계시답니다.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공유해주세요!

이전글/다음글

관련 컨텐츠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전체 댓글수 : 0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